본문 바로가기

Collection

30년전, 아버지께서 사주신 포니2 미니카




제게는 레어중의 레어인 겁니다


  30년전에 아버지께서 사주신 포니2 미니카입니다. 고무바퀴는 모두 삭아서 거의 없어져? 버렸습니다. 30년이 지난 지금도 뒤로 당겼다 놓으면 바퀴는 쌩쌩 잘도 돕니다. 그 시절 대부분의 아버지들이 그러셨 듯이 아버지께 직접 장난감을 선물 받는 일은 정말 드문 일이었습니다. 어느날인가 문득 그런 질문을 했던 기억이 납니다.


  "아빠는 왜 우리 장난감 안사줘요 ??"


  사실 철들고 나서 우리가 갖고 논 장난감들이 결국은 아버지께서 사주신 거라는걸 알게 되기까지는 별로 많은 시간이 걸리진 않았지만 아버지께선 아무런 말씀없이 그냥


  "그래 무엇이 갖고 싶느냐?"


  하셨더랬죠. 왠지 어려웠던 질문이었습니다. ㅎㅎ 뭔가 비싸고 커다란 걸 사달라고 조르기엔 엄숙한 상황.


  "큰 미니카 사주세요!"


  큰 미니카라니... 사실 지금도 그렇지만 미니카하면 아이들 손에 쏙 들어오는 작은 사이즈지만, 어렸을 적 기억엔 두배 정도의 크기인 1:35 스케일이 너무나도 갖고 싶었죠. 이 포니2는 바로 그 다음 날 제 손에 들어온 녀석입니다.


끝내주는 내구성의 제품인 겁니다


  어떻게 그동안 제가 보관해 왔는지도 기억이 가물가물, 사실 사진 속의 상태가 된 것은 최근 일입니다. 아들 녀석한테 준 것이죠. 이게 저한테 어떤 가치가 있는 물건인지, 얼마나 오래된 장난감인지 모를 이 녀석은 이 미니카를 한달이나 빗속에 내버려 두기도 하고 모래 속에 묻어 두기도 했었지요. 동체 길이가 약 10센티미터 정도 됩니다. 운전석과 조수석의 문도 열었다 닫았다 할 수 있고 해치백 스타일의 뒷문도 열었다 닫았다 할 수 있습니다. 일반 미니카에서 볼 수 ? 없는 핸들 돌리기도 됩니다. ^_^


화려한 내부..는 아니지만 문이 열립니다


오오~ 해치백


  뒷 번호판 위치의 포니2 글씨는 거의 지워져서 잘 보이지도 않는군요. 비슷한 사이즈의 고무 타이어를 구할 수 있을지 않을까 생각도 해 보지만.. 왠지 같은 스케일의 미니카를 구하지 않는 한 이 포니2가 다시 타이어를 장착 할 수 있는 날이 올지 모르겠습니다.


클로버 토이즈 만만세 인 겁니다.


  선명한 스케일 표시와 Made in Korea, 영문으로 클로버 토이즈라는 이름, 그리고 현대 포니2 가 보입니다. 역시 차의 하단부는 과감한 생략으로 표현되어 있습니다. 클로버 완구라고 해야 하나요 ? 지금은 역시 없어졌을려나요. 검색해 보면 일본의 클로버 완구에 대한 것은 찾아 볼 수 있지만 로고가 다르군요. 어쨌거나 내구성 하나는 정말 끝내주는 제품입니다. 그 시절 포니2를 만드셨을 모든 분들께 감사인사드립니다. 이 나이에 아버지께 뽀뽀..는 좀 그렇고 아들놈더러 대신 뽀뽀하라고 하고 들러야 겠군요.^_^


 아래는 '강남에서 포니2를 만나다'라는 제목으로 포스팅된 xihero님의 블로그 링크 입니다.


  http://xihero.tistory.com/755

  • Favicon of https://hanee1977.tistory.com BlogIcon 직딩H 2011.01.18 02:51 신고

    예전에 도로를 점령했던 ~ 포니...
    나름 아기자기 하네요 ~ ㅎㅎ
    아버지께서 사주셔서 의미가 깊겠어요~ ^^
    오래 간직하셨네요 ^^

    • Favicon of http://moroojimuu.tistory.com BlogIcon 모르지머 2011.01.18 03:05

      예전엔 정말 포니가 점령을 했었던 시절이 있었지요. ^_^ 요즘엔 대를 물려줄 만한 장난감이 흔하지 않은 것 같아요. 기왕 마련해 주는 장난감, 그런 것들을 주고 싶은데 정말 찾기도 쉽지않네요. 아이들이 오래 고이고이 간직할만한 추억을 만들어줬으면 좋겠습니다.

  • Favicon of https://bbulzzum.tistory.com BlogIcon 뻘쭘곰 2011.01.19 01:28 신고

    되물림 된 포니2 너무 멋지네요..!! 문도 열리고 최고네요..!!ㅎㅎ
    저는 문도 안열리는 자동차 장난감이 집에있었던 기억이...^^;

    • Favicon of http://moroojimuu.tistory.com BlogIcon 모르지머 2011.01.19 02:23

      아..ㅎㅎ 감사합니다, 뻘쭘곰님. 그런데 요즘 같은 사이즈의 미니카들은 정말 문이 안열리더라구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