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Whiskey

주말에 위스키 한 잔 - Jim Beam Bourbon, USA 포스팅이 좀 늦어졌는데 지난 주말엔 요걸 마셨습니다. ^^; Jim Beam Bourbon 위스키 입니다. 검색해 보니 18세기에서 부터 그 역사가 시작 되는군요. 위스키를 많이 마셔본 것은 아니지만 영화에서 보면 배우들이 '카아!~' 하고 마실법한, 그런 향과 맛을 보여주는 위스키입니다. ^^ 제 와이프는 너무 맛이 강하다고 하는군요. ㅎㅎ 현재 가문 7대로 이어져 내려오는 브랜드라고 합니다. ^^ 맛이 너무 진하다고 하면서 사진 찍는 시간이 아까와? 어쩌다 보니 반쯤 마시고 사진을 찍었습니다. ㅎㅎㅎ 알콜 함유량은 40% 입니다. 힘찬 한 주 되시길 바랍니다. ^^ 제조사 사이트로 이동 더보기
주말에 위스키 한 잔 - Johnnie Walker Red Label, Scotland 이번 주말엔 위스키를 마셔보기로 했습니다. ^^ 전에 마셨던 크라켄도 알콜 농도 40% 이지만 위스키는 어떨지 몰라서 작은병으로 샀습니다. 죠니워커는 품질에 따라 라벨 색이 바뀌고 값도 올라간다지요 ?? ^^ 레드라벨이 아마 제일 가격이 낮은, 보급형인걸로 알고 있습니다. 위스키는 꽤 오래전에? 업체 접대 할때 한번 마셔본 것이 전부라서, 이번에 마시고 '그래 이 맛이야!' 뭐 이런 느낌은 없었지만 크라켄 같이 톡 쏘는 느낌이 없이 부드럽게 넘어가더군요. 오히려 제 아내의 경우엔 '별로 안 독한데?' 하면서 와인마시듯이 마셔서 살짝 겁이나더군요. ㅎㅎ 저도 블랙 라벨까지는 보았던 것 같은데, 얼마전에 직장 동료 책상에서 블루 라벨을 봤는데 공단천으로 내부가 꾸며진, 멋진 상자에 들어있더군요. ^^ 칵테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