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Zombie

월드워 Z (World War Z) 좀비 군중 씬 제작과정 동영상이 화제 !~ 저는 개인적으로 좀비물을 별로 좋아하질 않습니다. 질렸다고나 할까요, 레지던트 이블류 게임 할때부터 좀 식상했는데, 이게 코미디물부터 시작해서 워킹데드같은 티비 시리즈까지 나와버리니, 사실 완전히 쳐다보지도 않고 지냈지요. 그래도 월드워Z 에서 밀물처럼 밀려드는 씬은 정말 참신했다고 생각했습니다. 공포감도 제법 수위가 높았구요. 제작 과정을 보여주는 동영상이 화제라고 하네요. ^_^ 이젠 정말 컴퓨터 그래픽 없이는 영화를 만들기가 어려운 지경이 되지 않았나는 생각도 듭니다. 오래전에 나왔던 플레이스테이션 2의 광고 동영상도 생각이 나네요. 여기서 영감을 얻었던 것일까요 ? ^^; 더보기
OpenBox - Resident Evil 6 / XBox 360 연말이 되서야 겨우 레지던트 이블 6를 플레이 해 보게 되는군요.지난 포스팅에서도 언급한 바 있지만 요즘 개인적으로는 좀비물은 살짝? 질리는 느낌. ^^;게다가 강제적?으로 게임 내 캐릭터와 코옵플레이 하는것도 쫌 거슬리더군요.4편에서처럼 보호해 주어야 할 캐릭터가 존재하는 것은 나쁘지 않았는데 말이죠. 흠..게임을 퍼블릭으로 오픈하고 인터넷 상의 다른 사람과 플레이하도록 한거는 신선하긴 하지만저같은 '외로운 늑대(?)' 게이머 에겐 그다지 달갑지 않더라구요. -_-;다른 캐릭터로 같은 스토리의 다른 관점에서 플레이 하도록 한 것은 후한 점수를 주고 싶습니다. 밤에 시간내서 레지던트 이블 : 레트리뷰션 영화도 보았는데 왠지 아쉽다기 보다 실망에 가깝더라는...스포일러는 없습니다만 레지던트 이블 팬들께는 .. 더보기
레지던트 이블 6 의 트레일러가 공개되어 화제~! 그리고.. 레지던트 이블6의 트레일러가 공개되었다고 합니다. 전 사실 이젠 좀 살짝 질리는 감도 없지 않네요. 그게 꼭 이 시리즈가 6번째 편을 내놓는 것이라서 그런다기 보다는 '좀비' 라는 대세?에 점점 질려간다는 표현이 맞겠지요. 일본 만화에선 좀비 여자친구 이야기에, 좀비 여동생..? 게다가 최근엔 '롤리팝 체인소' 같은 엽기 게임도 나왔구요. 어쨌거나 저 특이하게? 생긴 '6' 자 디자인도 인기와 관심에 한몫 했지요. 뭐든지 패러디나 엽기? 컨텐트가 등장한다는 것은 그 컨텐트의 약발?이 다되었다는 의미가 아닐는지 모르겠습니다. 이번에 영화도 개봉한다는데, 반응이 어떨지 모르겠네요. 너무 많은 홍보 동영상이 나오는 느낌이던데, 그 홍보영상이 영화의 '전부' 이지 않기를 바랄 뿐입니다. 아래 트레일러를 봐주세요.. 더보기